Mushroom mycelium story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는 당뇨병

풍요가 가져다 준 병이 당뇨병이지만 현대인은 더 많은 풍요를 위해 고된 일상을 살아갑니다.
그런데 행복을 누리기도 전에 당뇨에 걸린다면 너무나도 안타까운 일입니다.
현재의 당뇨치료는 치료가 아닌 관리 수준에 오랜 세월 정체되어 있습니다.
그나마 당뇨병을 관리하려면 모든 식습관과 생활습관을 바꿔야 하지만 이는 무척 어려운 일입니다

천연 생명물질 Mycelium

45억년 전 지구는 거대한 불덩어리에서 서서히 식어 거대한 바위 대륙이 되었지만 생명이 살 수 없었습니다.
세월이 흘러 바위가 흙이 되어 풀과 나무가 자라면서 지구는 생명의 별이 되었습니다.
현대과학이 밝혀낸 지구를 변화시킨 그 주인공이 바로 미셀리움(Mycelium)입니다.

당뇨 치료제, 버섯균사체에서 발견

2005년 마이셀랩 연구진 (버섯균사체 원천기술 개발진)은 항암, 항당뇨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잔나비불로초(Ganoderma applanatum)를 채취해 인공 배양을 하던 중 기존 종균보다 
항당뇨 효과가 탁월한 새로운 종균 버섯균사체(Mushroom mycelium)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혁신적인 버섯균사체 신물질

마이셀랩 연구진(버섯균사체 원천기술 개발진)은 2005년 자연에서 채취하여 보관 중인 버섯균사체 균주들 중
생장특성과 성분특성이 우수한 균주들을 선발해 2016년부터 새로운 버섯균사체 연구개발(R&D) 끝에 차세대 바이오 신물질
“버섯균사체”를 세계 최초로 독점 개발에 성공했습니다.
신물질 버섯균사체는 기존 버섯균사체 보다 항당뇨 기능성 유효성분을 40% 이상의 증가한 것을
연구진에 의해 과학적 입증되었습니다.

마이셀랩, 전세계 유일한 버섯균사체 원천기술 보유

마이셀랩는 전세계 유일한 버섯균사체 원천기술, 물질특허, 제조특허 등 바이오산업계의 핵심 성장동력을 모두 확보함에 따라
바이오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기능성화장품 등 다양한 분야의 상용 제품화 중심의 버섯균사체 연구개발(R&D)에 앞장서 세계 바이오 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바이오 전문기업으로 연구를 활발히 추진하고 있습니다.
TOP